정치/경제
안양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판로 지원
기사입력 2020.04.29 10:23 | 최종수정 2020.04.29 10:23

안양시

 안양시 사회적 경제기업 전용 판매대

안양시는 이달 초 시청사 지하매점에 사회적 경제기업 전용판매대를 새롭게 설치해 운영 중이다.


사회적 경제는 사회적 기업, 마을기업, 협동조합 등을 통칭하는 업체로 영리와 비영리 중간형태다. 사회적 목적과 취약계층 일자리창출 등을 우선으로 추구하면서 영업활동을 수행하는 조직을 말하며, 현재 안양관내에는 모두 181개의 사회적 경제기업(사회적 기업 34, 마을기업 7, 협동조합 140)이 소재하고 있다.

이번에 설치된 사회적 경제 제품 전용판매대는 박신자 ㈜더나누기 대표를 비롯한 홍대출신 미술학 박사들이 주축이 돼 제작, 예술성이 겸비된 20여점의 사회적 경제 제품들이 전시 판매되고 있다.

㈜더나누기는 안양시 로고인 '스마트 안양'을 제작한 관내 업체로서 디자인 사업을 통해 사회적 문제 해결과 가치창출에 기여하는 예비 사회적 기업이다. 

최대호 시장은 "코로나19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적 기업을 위해 전용판매대를 설치했다. 앞으로도 사회적 경제 공동브랜드를 제작해 사회적 기업 판로지원을 확대하겠다."라고 말했다.



안양톱뉴스 김경태기자 (y0simy@nate.com)
ⓒ 안양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양톱뉴스 김경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지역 실시간 동영상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