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안양시, '안양사랑상품권' 디자인 및 규격 개선
평촌중앙공원 배경에 1만원 지폐와 동일한 규격으로 변경하여 이용자 편의 도모
기사입력 2019.10.02 10:39 | 최종수정 2019.10.02 10:39

안양사랑상품권

 안양사랑상품권 1만원권

안양시가 지역 상품권인 '안양사랑상품권'의 디자인을 개선했다.


안양시는 안양사랑품권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인접 시 발행 상품권과 유사한 디자인으로 혼선을 낳고, 구형 지폐 규격으로 인한 휴대불편 등을 개선하고자 상품권의 디자인 및 규격을 개선했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새롭게 디자인된 '안양사랑상품권'은, 안양의 명소이자 상징성이 짙은 평촌중앙공원을 배경으로 넣어 다른 시의 상품권과 차별화 했으며, 크기를 1만원 지폐와 동일한 사이즈(가로14.8㎝, 세로6.8㎝)로 줄여 이용자 편의를 도모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안양사랑상품권은 지역자금의 외부유출 최소화로 지역 자본의 선순환 구조를 형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시민들의 많은 이용을 권장했다. 

한편, 지난해1월부터 발행되기 시작한 안양사랑상품권은 누적판매액이 232억원에 이르러, 명실상부한 안양의 지역화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는 145억원 규모의 종이형 안양사랑상품권을 발행한 상태다.

안양시 관내 농협 36개소에서 6%할인된 금액으로 1인당 월 30만원 한도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가맹점으로 등록한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등 7,300여개소에서 사용가능하다.



안양톱뉴스 김경태기자 (y0simy@nate.com)
ⓒ 안양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양톱뉴스 김경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지역 실시간 동영상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